로고

거창군, 2022년 청년친화헌정대상 정책대상 수상

- 민선7기 청년정책기반마련 공로 인정받아

백용권 | 기사입력 2022/07/19 [16:06]

거창군, 2022년 청년친화헌정대상 정책대상 수상

- 민선7기 청년정책기반마련 공로 인정받아

백용권 | 입력 : 2022/07/19 [16:06]

 

거창군은 국회사무처 소관의 사단법인인 청년과 미래가 주관한 제52022년 청년친화헌정대상 우수 기초자체단체 평가에서 정책대상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청년친화헌정대상은 청년 친화적 환경 조성에 기여한 지방자치단체의 업적과 공로를 표창하기 위한 것으로, 청년 참여기구 운영과 청년 지원 사업, 청년 관련 행사 주최 및 참여를 토대로한 청년 친화 지수를 기준으로 평가·심사한다.

 

심사는 대학교수, 회계사, CEO, 언론인 등 전문가와 청년 선정위원 300명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가 맡아, 청년 친화 우수 광역자치단체 4개 기관, 청년 친화 우수 기초자치단체 21개 기관을 선정했으며, 경남에서는 거창군과 김해시가 군 단위에서는 거창군과 함께 청양군만이 선정되었다.

 

거창군은 20195월 거창군 청년 기본 조례를 제정하고 20211월 인구교육과 내 청년 전담 부서인 청년정책담당을 신설하여 2021년에는 창업일자리, 주거육아, 문화예술, 교육, 복지인프라 분야에서 64개 사업 총 164억 원의 예산을 편성해 청년 지원 사업을 중점 추진하였다.

 

올해는 결혼 축하금과 디딤돌 통장 사업을 신규시책으로 시행 중에 있으며, 시범 운영 중인 청춘 창고에서는 청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거창만의 특색 있는 정책을 추진한 결과 정책 부문 대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구인모 군수는 그간 청년과 함께한 정책의 추진 성과로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을 하게 된 영광을 거창군 청년들과 나누고 싶다앞으로도 청년이 모여드는 젊은 도시 거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거창군은 그간의 청년정책을 기반으로 청년 창업 지원센터, 청년 임대주택, 거창형 청년수당 등 청년들의 실정에 맞춘 다양한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강은희 교육감 '일학습병행 잡마켓' 참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