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서귀포해경, 위미항 인근 좌초선박 안전관리 실시

윤진성 | 기사입력 2022/08/05 [13:07]

서귀포해경, 위미항 인근 좌초선박 안전관리 실시

윤진성 | 입력 : 2022/08/05 [13:07]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김진영)는 오늘(5일) 새벽 서귀포시 위미리 위미항 인근 해상에서 어선 좌초사고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구조세력을 급파해 안전관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서귀포해경은 5일 새벽 12시 31분쯤 위미항 동쪽 약 2.2km 해상에서 어선 A호(29톤, 근해연승, 서귀포 선적, 승선원 9명)가 항해 중 암초에 걸려 좌초됐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경비함정, 구조대,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구조대원 2명이 A호에 등선해 인명피해와 침수 등 안전상태에 이상이 없음을 확인한 후, 민간해양구조선 B호로 이초를 시도해 새벽 2시 8분쯤 이초를 완료했다.


 이어 예인을 시도했으나 B호로는 예인이 불가능하자 다른 민간해양구조선 C호를 섭외, 3시부터 예인을 실시해 4시 55분쯤 서귀포항 입항 시까지 500톤급 경비함정이 안전관리를 실시했다.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귀포해경은 선장 대상 음주측정 결과 이상없음을 확인하고, 항로를 착각했다는 진술을 바탕으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강은희 교육감 '일학습병행 잡마켓' 참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