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군산해경, 군산 옥도면 비안도 서방 침몰 부선 안전관리 나서

윤진성 | 기사입력 2022/12/04 [16:51]

군산해경, 군산 옥도면 비안도 서방 침몰 부선 안전관리 나서

윤진성 | 입력 : 2022/12/04 [16:51]



군산시 옥도면 비안도 인근에 부선이 침몰해 해경이 안전관리에 나섰다
.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오늘(3) 오전 0523분께 군산시 옥도면 비안도 서방 13km 해역에서 예인선 A(58, 대산선적, 승선원 2)에 이끌려 항해 중이던 부선 B(230, 군산선적, 승선원 2)가 기울어지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과 해경구조대,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해경은 B호에 승선 중이던 선원 2명은 예인선 A호로 옮겨 타 안전에 이상이 없는 것을 확인하고 B호의 침몰 위험성과 해양오염여부를 살폈다.

 

예인선 A호는 침몰을 막기 위해 인근 저수심 해역으로 부선 B호를 예인해 배수 작업을 실시하려고 했으나, B호는 오전 816분께 전복된 뒤 1055분께 관리도 남방 약 3km 해상에 침몰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현재 침몰 해역에 경비함정을 배치하고 통신기를 이용해 인근 해역을 통항하는 선박에 주의 방송을 하는 등 안전관리를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B호 선주는 민간 크레인 등을 동원해 B호 인양 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해경은 예인선 선장과 선원 등 관계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한국문화테마파크 색다른 콘텐츠 선보이며 가족 관광객 '환호'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