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욕지갤러리에 그림 보러 갈래욕?

- 5. 9.(목)~6. 9.(일)까지 욕지갤러리에서 김형길 작가 전시회 열려 -

운영자 | 기사입력 2024/05/13 [12:48]

욕지갤러리에 그림 보러 갈래욕?

- 5. 9.(목)~6. 9.(일)까지 욕지갤러리에서 김형길 작가 전시회 열려 -

운영자 | 입력 : 2024/05/13 [12:48]

 

통영출신 서양화가 김형길 작가의 개인전이 지난 4월 통영시민문화회관에서 열린 것에 이어 5월 9일부터 한 달 간 욕지갤러리에서 열린다.

 

‘상자작가’라고도 불리는 작가의 마음속에는 통영의 바다와 산, 섬과 파도, 색과 여백이 내재되어 있어 자연과 생명에 대한 감동을 주로 상자라는 매개체를 통해 작품으로 표현했다. 작가는 우리가 흔히 쓰는 화장품 케이스 등을 재활용하거나 직접 상자를 만들어 상자의 해체와 재구성을 통해 생명의 유기적인 관계를 작품으로 탄생시키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예술과 문화향유에 비교적 취약한 도서지역에 무려 한 달 동안 개인전을 개최한 것은 통영출신 작가로서 고향에 대한 애정과 시민의 문화적 욕구 충족을 위한 노력이라 할 수 있다. 주목할 점은 올해 개교 100주년을 맞이한 원량초등학교에 무상으로 작품 1점을 기증까지 하여 작가를 꿈꾸는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줬다.

 

욕지갤러리에서 전시되는 개인전은 5월 9일부터 6월 9일까지 진행되며 김형길 작가는 향후 해외 전시계획도 추진 중이라 세계적으로도 인정받음으로써 통영의 위상제고와 국위선양에 힘쓸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